[에너지팜-아주경제] SK행복나눔재단, 사회적기업 콘테스트 결선

-기사입력 2013-07-04 13:23 | 기사수정 2013-07-04 13:23
 1475532398-1935-5d2d9786e2e90430bf4857dbd2ad
제8회 세상 사회적기업 콘테스트 수상팀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주경제 이재영 기자= SK행복나눔재단이 혁신적이고 역량있는 사회적기업(가) 발굴을 위해 마련한
 ‘제8회 세상 사회적기업 콘테스트(이하 세상 콘테스트)’ 최종 결선대회를 3일 SK텔레콤 수펙스홀에서 개최했다.
이날 최종 결선대회에서는 ‘스타트업 사회적기업(연 매출 1억 미만)부문’에서
 1등을 차지한 ‘오방놀이터’를 비롯해 2등 ‘세상을 품는 아이’, 3등 ‘에코 언니야’, ‘집밥’, ‘지니스 테이블’ 등
5개 기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1등 기업에게는 3000만 원, 2등 2000만 원, 3등 1000만 원 등 총 80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또한 ‘성장기 사회적기업(연 매출 1억 이상 또는 설립 3년 이상)’ 부문에서는 1등을 차지한 ‘컴윈’을 비롯해
‘에너지팜’, ’화진테크화진택시‘, ‘함께일하는세상’ 이 공동2위로,
결선에 진출한 4개 기업이 모두 수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1등 기업에게는 4000만 원, 2등 기업에게는 각각 2000만 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이번 대회에서는 ‘성장기 사회적기업’ 중 최종 결선에 오른 4개 기업을 대상으로
지난 두 달간 진행한 현장실사 및 사업계획서 검토를 통해 경제적 가치평가와 사회적 가치평가를 종합적으로 평가했고,
그 결과 및 최종 심사를 통해 최종 2개의 투자기업을 선정했다.
특히 이번 투자기업 선정시에는 사회적 가치평가를 중점적으로 반영함으로써
사회적가치에 기반한 임팩트 투자를 실질적으로 시행하게 된다.
최종 선정된 투자기업은 에너지팜과 화진테크화진택시 두 곳으로,
세부 투자 방법에 대한 구체적 협의를 통해 연내 임팩트 투자를 실행할 계획이다.
또한 SK행복나눔재단은 ‘세상 콘테스트’ 수상기업 대상으로
 기업에 특화된 맞춤형 비즈니스 역량강화 프로그램인 ‘세상 워크샵’,
사회적기업(가)들의 소통 및 협력의 장 ‘세상愛나 네트워킹’, 기업별 특성에 맞춰 심도있게 진행되는
 ‘일대일 멘토링’ 등 SK행복나눔재단이 제공하는 사회적기업 인큐베이팅 플랫폼을 통해
 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전문적인 육성·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SK행복나눔재단 유항제 총괄본부장은 “세상 콘테스트가 기업의 성장단계에 따른 발굴,
육성(지원) 및 임팩트 투자의 연계를 통해 사회적기업에 성장 모멘텀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했다.
특히 이번 콘테스트에서는 경제적 가치 외에도 국제적 기준 등을 고려한 사회적 가치를 평가,
반영함으로써 사회적가치 기반의 임팩트 투자를 선도적으로 시도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SK는 사회혁신적인 사회적기업(가)의 발굴, 육성, 교류, 투자가 가능한 플랫폼 구축을 강화해 나감으로써
활력있는 사회적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상 콘테스트’는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혁신적이고 선도적인 사회적기업가)을 발굴,
육성하는 프로그램으로 2009년 1회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까지 총 8회 대회가 진행됐으며,
 8회 대회 동안 총 607개 팀이 참가해 41개 수상 기업을 배출했고,
총 6억 9000만원의 상금(사업비지원 포함)이 수여됐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사회적기업 지원 웹사이트 ‘세상’ (www.se-sang.com)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재영 기자 – leealive@ajunews.com